ICT&Technology

as

신성이엔지(대표 이완근)는 114억원 규모의 고효율 태양전지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캐나다 실팹솔라에 이달부터 12월까지

AS

SK㈜ C&C가 애플리케이션 중심의 클라우드 시스템 전환을 키워드로 한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 해법을 내놨다. 인프라 중심(IaaS)의

as

정부 당국이 부동산 대출한도 규제를 강화하는 한편 카카오뱅크 등 인터넷전문은행의 금융시장 진출로 기존 은행들이 적지 않은 타격을

케이뱅크와 카카오뱅크 등 인터넷은행이 공식 출범하면서 이른바 ‘은산분리’ 규정 완화가 이슈로 떠오르고 있다. 은산분리란 은행법상 산업자본의 의결권

AS

한국마이크로소프트와 삼성SDS가 클라우드 서비스 경쟁력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7월 24일(현지시각) 미국 레드몬드에 위치한

as

삼성전자가 갤럭시S8∙갤럭시 S8+ ‘빅스비 보이스’ 영어 서비스를 미국과 한국에서 시작한다. 지난 5월 1일 서비스를 시작한 ‘빅스비 보이스’ 한국어

AS

삼성전자는 18일 '8GB HBM2(고대역폭 메모리, High Bandwidth Memory) D램' 양산 규모를 빠르게 늘리며, 슈퍼컴퓨터(HPC) 시장뿐 아니라

as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재판에 생각지 않은 다양한 변수가 등장하면서 향후 추이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새로운 변수는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

이동통신사들이 취약계층 요금 감면 정책에 있어 정부 재정 지원이 필요하다는 요청을 하고 있다. 또한 일부 업체는 재정 부담을 이유로 취약계층 요금감면

as

삼성전자는 7일 연결기준으로 매출 60조원, 영업이익 14조원의 2017년 2분기 잠정 실적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전기 대비 매출은 18.69%, 영업이익은

전자업계의 ‘빅3’로 불리는 삼성전자와 LG전자, SK하이닉스가 하반기에도 업계에 실적 청신호를 전해줄 것으로 예상된다.오는 7일 2분기 잠정실적 발표

AS

한화큐셀이 유럽지역의 기후특성 등 지역수요에 특화된 PV모듈 출시로 유럽시장 공략에 나섰다. 태양광 전문매체인 ‘PV 매거진(PV MAGAZINE)’은 한화큐셀

AS

삼성전자는 4일 평택 반도체 라인 본격 가동과 함께 반도체·디스플레이 생산라인 증설 등 37조원 이상의 투자를 추진, 부품 사업 경쟁력

정부가 신고리 5·6호기 공사를 일시 중단하기로 결정하면서 그 존폐 여부를 시민배심원단에 맡긴 것을 두고 논란이 일고 있

AS

SK텔레콤이 국내 최초로 삼성전자, 노키아와 함께 3.5GHz 주파수 대역을 활용한 5G 통신 시연에 성공했다. 3.5GHz 대역은 기가급 속도 구현은

AS

지난 20일 한국거래소에서 엔씨소프트 주가가 전일대비 11.41% 급락, 36만1000원에 거래를 마친 가운데 이 회사 임원이 사전에 주식을 매도해 이른바

AS

LG유플러스(부회장 권영수)가 요양서비스 전문기업과 협력해 프리미엄 요양시설에 국내 최초로 IoT서비스를 제공한다. LG유플러스는 KB

AS

때 이른 폭염이 시작됐으나, 대표적인 여름 수혜주인 한국전력의 주가는 오히려 악재를 맞고 있다. 지난 19일 코스피 시장에서 한국전력 주가는 전일대비

AS

현금입출금기(ATM) 제조사 노틸러스효성이 미국 최대 ATM 제조업체 디볼드(Diebold)가 제기한 특허침해 분쟁에서 자사가 ‘악당(Evil)’으로 묘사되는

AS

SK텔레콤이 5G기술로 글로벌 수상을 휩쓸고 있다. SK텔레콤은 지난 5월 ‘GTB 어워드’, ‘텔레콤 아시아 어워드’에 이어 글로벌 테크놀로지 어워드인

Syndicate content
hyundai e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