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거노인 고독사 예방 팔 걷은 LG유플러스, 이 참에...

Printer-friendly versionPrinter-friendly versionSend by emailSend by email
Tuesday, December 20th, 2016
AS

사진/ LG유플러스 제공

LG유플러스가 독거노인들을 보살피는 생활관리사들에게 이동통신 요금을 지원한다. 생활관리사 당 약 27명의 독거노인에게 주 2회 이상 안부전화를 통한 안전 확인, 위급 상황 발생 시 신속 대응 등의 활동으로 이동전화 사용량이 많다는 점을 고려한 지원사업이다.

보건복지부 산하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 소속의 전국 약 8,400명의 생활관리사 중 LG유플러스 이동통신 서비스를 이용 중인 생활관리사 누구나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요금 지원을 희망하는 생활관리사는 오는 23일까지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http://www.1661-2129.or.kr) 게시판에서 이동통신 요금 할인 지원 신청서를 다운로드 받아 소속된 전국 244개 노인돌봄기본서비스 수행기관에 이메일로 접수하면 된다.

2017년 2월부터 2019년 1월까지 24개월간 매월 이동통신 요금을 5000원씩 할인 받게 된다. 한편 LG유플러스는 지난 10월 ‘독거노인 IoT에너지미터 무상보급’ 전달식을 갖고, 독거노인 1000 가정을 선정 완료, 내년 1월 말까지 독거노인 가정에 IoT 에너지미터를 설치 완료할 계획이다.

전기사용량이 미미하거나 전기사용 패턴이 24시간 동안 일정한 경우 등 이상 징후 발생 시 해당 독거노인을 담당하는 생활관리사의 휴대전화로 알림 메시지를 발송, 고독사 방지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Comments

hyundai e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