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10억 이상 후원금 공시... 투명성 강화

Printer-friendly versionPrinter-friendly versionSend by emailSend by email
Friday, February 24th, 2017
AS

삼성전자가 모든 후원금과 사회공헌기금(CSR 기금) 운영의 투명성을 대폭 강화한다. 10억원 이상의 모든 후원금과 사회공헌기금 지출을 사외이사가 과반수를 차지하는 이사회 의결을 거치고, 금감원 전자공시시스템(DART)에 공시한다는 계획이다.

또 집행 투명성을 높이기 위해 사전 심사를 위한 ‘심의회의’ 신설해 분기별 운영현황과 집행결과 점검 등 구체적 실행 방안을 시행한다.

삼성전자는 지금까지 기부금에 한해 자기자본의 0.5%(약 6,800억원) 이상 (특수관계인은 50억원 이상)인 경우에만 이사회 의결을 거쳤다.

 

Comments

 

Sorry, you need to install flash to see this cont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