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중공업, 세계 최대 컨테이너선 건조

Printer-friendly versionPrinter-friendly versionSend by emailSend by email
Wednesday, March 15th, 2017
AS

사진/ 삼성중공업 제공

삼성중공업이 세계 최대 컨테이너선 건조 기록(2만TEU급)을 세웠다. 삼성중공업은 15일 일본 MOL로부터 2015년 2월에 수주한 2만150 TEU급 컨테이너선 4척 중 첫 번째 선박 건조를 마치고 거제조선소에서 명명식을 열었다.

이날 명명된 'MOL TRIUMPH'호는 길이 400m, 폭 58.8m, 높이 32.8m로 컨테이너 2만150개를 한 번에 실을 수 있다.

전세계에서 건조된 컨테이너선 가운데 규모가 가장 크다. 삼성중공업이 독자 개발한 프로펠러, 프로펠러 앞뒤 물의 흐름을 제어해 추진력을 향상시키는 러더벌브와 스테이터 등 각종 에너지 저감 장치를 부착해 친환경 선박으로 평가받고 있다.

삼성중공업은 지난해 1월말 강재 절단식을 갖고 15개월에 걸친 선박을 건조했다. 'MOL TRIUMPH'호는 오는 27일 선주사에 인도된다.

Comments

hyundai e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