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포켓몬 GO’ AR생태계 확대

Printer-friendly versionPrinter-friendly versionSend by emailSend by email
Monday, March 20th, 2017
as

이미지/ SK텔레콤

SK텔레콤(사장 박정호)이 ‘포켓몬 GO’의 공동제작사인 나이언틱, 포켓몬코리아와 21일부터 ‘포켓몬 GO’ 공동 마케팅을 실시한다.

포켓몬 GO는 최근 전 세계 200여개 국가에서 6억 5,000만건의 다운로드를 돌파했다. 국내에선 지난 1월 출시 후 80종 이상의 포켓몬이 추가됐다.

전국 4000여 곳의 SK텔레콤 공식인증대리점은 3월말까지 게임 속 AR 공간에서 ‘포켓스탑’, ‘체육관’으로 바뀐다.

인구 밀집도가 낮은 지역에 거주하는 이용자는 ‘포켓스탑’, ‘체육관’을 찾기 어려워 게임 이용에 제한이 많았지만, 전국에 위치한 SK텔레콤 대리점에서 손쉽게 게임을 즐길 수 있게 됐다고 회사측은 밝혔다.

SK텔레콤은 나이언틱과 SK텔레콤 고객에게 오는 6월말까지 포켓몬 GO 게임 이용 중 발생하는 데이터를 무료로 제공한다.

게임 아이템을 처음 구매하는 고객에게 ‘100포켓코인(한화 1,210원, 부가세포함)’ 증정 이벤트도 실시한다. 이벤트는 21일부터 24일까지이며, 선착순 3만명의 신청(http://skt-pay.com/dcb/) 받는다.

 

 

Comments

hyundai e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