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십자, 역대 최대규모 독감백신 수주

Printer-friendly versionPrinter-friendly versionSend by emailSend by email
Monday, March 20th, 2017
AS

녹십자가 세계보건기구(WHO) 산하 범미보건기구(PAHO)의 2017년도 남반구 의약품 입찰에서 약 3700만달러(한화 410억원) 규모의 독감백신을 수주했다.

이는 녹십자가 독감백신을 수출한 이래 역대 최대 규모로, 지난해 남반구지역으로의 독감백신 수출액보다 15%이상 증가한 수치다.

녹십자가 독감백신을 해외에 수출한지 6년만에 누적액이 2억달러를 넘어서게 됐다.

회사측은 “우리나라와 독감 유행시기가 다른 남반구 지역으로의 수출을 통해 독감백신의 특징인 ‘계절성의 한계’를 뛰어넘었다는 측면에서 의미가 크다”고 밝혔다.

한편, 녹십자는 세계 최대 백신 수요처 중 하나인 PAHO 입찰시장에서 지난 2014년부터 독감백신 부문 점유율 1위를 기록하고 있다.

 

Comments

 

Sorry, you need to install flash to see this cont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