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베트남 다문화가정 모국방문 행사 12월 추진

Printer-friendly versionPrinter-friendly versionSend by emailSend by email
Wednesday, August 9th, 2017
korea abab

한국전력(사장 조환익)은 올해 12월경 베트남 다문화가정 모국방문을 추진할 예정이라고 9일 밝혔다.

조환익 사장은 "어머니 나라를 방문하는 다문화가정 청소년들에게 미래의 원대한 꿈을 키워가는 글로벌 인재로 성장해 주기를 바란다. 다문화 가정 청소년들이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발전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전은 지금까지 총 297명의 이주여성과 자녀에게 모국 방문을 지원했으며, 올해에도 8월 1일부터 8일까지 필리핀 이주여성과 자녀 총 50명을 대상으로 필리핀 모국(母國) 방문 행사를 개최했다.

이번 모국방문 행사는 필리핀 이주여성 자녀들에게 미래 글로벌 리더로 성장하는 발판을 만들어 주고자 마련되었으며, 대상자는 다문화가족 지원센터의 추천을 받아 열악한 가정환경 속에서도 학업이 우수한 경남 밀양, 광주·전남 소재 중고교 학생들로 선정되었다.

행사 주요 일정으로 국제 청소년 교류 행사, 필리핀 일리한 발전소 견학, 문화유적 탐방, 친지 만남의 시간, 필리핀 명문 국립대학인 UP 딜리만 대학 방문 등을 시행하였다.

특히, 한전이 필리핀에서 운영하는 일리한 가스복합 화력발전소를 견학하여 해외 전력사업을 이해하고 글로벌 인재로 성장하는 계기를 마련해 주었다.

Comments

 

Sorry, you need to install flash to see this cont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