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엔지니어링, 동반성장펀드 500억 육박

Printer-friendly versionPrinter-friendly versionSend by emailSend by email
Thursday, August 17th, 2017
AS

현대엔지니어링(대표 성상록)이 협력업체와의 상생경영 강화를 위해 운영하고 있는 ‘동반성장펀드’의 실행금액이 500억원에 육박했다.이 회사는 지난 2012년 IBK기업은행과 공동으로 70억원을 조성한 이후 지속적으로 펀드 규모를 확대해 현재는 양사가 500억원 규모의 동반성장펀드를 운영하고 있다.

동반성장펀드는 대기업이 금융기관에 일정 금액을 무이자로 예치하고 해당 금액의 이자분 만큼 협력업체의 대출금리를 감면해주는 제도다.

때문에 현대엔지니어링이 협력사의 경영 안정화와 경쟁력 제고에 일조하고 있다는 평가가 나온다.

지난달 기준 지원금액은 469억원에 달하며, 현재 54개의 협력업체가 동반성장펀드를 통해 시중금리보다 1%포인트 저렴한 금리로 자금을 지원받아 시설투자 및 운영자금에 활용, 경쟁력을 확보하고 있다.

또 연간 60억원 규모의 무이자 직접 자금대여 제도를 운영하는 등 다양한 자금지원책이 실제 협력업체의 금융부담 완화와 경영안정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현대엔지니어링은 “협력업체들이 원활하게 자금을 조달해 경쟁력 확보에 집중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는데 기여하고 있다”며 “회사의 지속적인 성장을 위해 협력업체와의 상생경영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는 경영방침 아래 금융지원 등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말했다.

Comments

samsung fire

new energ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