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엘리베이터, ‘네오(NEO)' 출시... 중저층 시장 강화

Printer-friendly versionPrinter-friendly versionSend by emailSend by email
Monday, September 4th, 2017
AS

사진/ 현대엘리베이터 제공

현대엘리베이터가 디자인과 건축 효율을 강화한 신제품 ‘네오(NEO)’를 출시했다고 4일 밝혔다. 회사측은 네오를 통해 확대되고 있는 중저층 시장 지배력을 한층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화이트 골드 블루 블랙 등 총 4종으로 출시된 네오는 엘리베이터의 디자인 요소를 중시하는 시장 트렌드에 맞춰 ‘Modern & Minimal’을 콘셉트로 개발한 제품.

초슬림 단일 천장을 적용, 2450mm의 높은 천장고를 확보하고 상하부와 벽면을 잇는 선형(線形) LED 조명을 설치, 쾌적하고 모던한 인테리어를 구현했다는 회사측의 설명이다.

또한, 층수와 운행 상태를 보여주는 위치표시기는 다크 그레이와 블랙 투톤 컬러를 매칭해 네오의 모던 디자인을 돋보이게 했다.

이와함께 공간 및 에너지 효율을 높이기 위한 현대엘리베이터의 핵심 기술이 모두 적용됐다. 별도의 기계실이 필요 없는 MRL(Machine-Room-Less) 기종의 네오는 국내 최소 승강로 및 피트 깊이를 구현해 공사비는 줄이고 공간 효율은 높였다.

자체 개발한 세계 최고 고효율 동기 권상기를 장착해 에너지 소모량을 최소화했다.

현대엘리베이터 관계자는 “분속 60~105m, 8~17인승 등 선택 폭을 넓혀 다양한 건축물에서 운영할 수 있도록 개발했다”고 설명했다.

Comments

hyundai e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