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 CGV, 인도네시아 최단기간에 1천만 관객 동원

Printer-friendly versionPrinter-friendly versionSend by emailSend by email
Thursday, September 14th, 2017
as

사진/ CJ CGV 제공

CJ CGV가 인도네시아에서 올해 최단 기간에 관객 1000만명 돌파 기록을 세웠다. 현지 법인 CGV 인도네시아는 지난 13일 현지에서 1000만 관객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CJ CGV는 2013년 1월 현지 극장 체인 ‘블리츠 메가플렉스(Blitz Megaplex)’ 위탁 경영으로 인도네시아 시장에 진출한 후 2017년 1월 ‘CGV’로 브랜드를 전환했다.

위탁 경영 전인 2012년 400여만명에서 2015년 700만 명을 기록하며 약 2배 가까이 늘었다. 지난 2016년 12월에는 사상 최초 1000만 관람객을 돌파했고, 올해는 작년 대비 3개월이나 빠른 속도로 1000만을 돌파한 것.

회사 관계자는 “인도네시아가 이처럼 빠른 성장세를 보인 것은 지방도시로의 공격적인 진출, 로컬 영화와 다양한 콘텐츠 편성,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디지털 마케팅 전략 등이 주효했다”고 설명했다.

인도네시아 인구는 2억 6000만명. 그러나 전체 박스오피스는 한국의 5분의 1, 전체 스크린 수는 1,300여 개에 불과해 성장 잠재력이 매우 큰 시장으로 평가된다.

 

 

Comments

samsung fire

new energ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