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중공업, 세계 최대 규모 '에지나 FPSO' 인도

Printer-friendly versionPrinter-friendly versionSend by emailSend by email
Tuesday, October 31st, 2017
AS

사진/ 삼성중공업 제공

삼성중공업은 세계 최대 규모 FPSO인 '에지나 FPSO'가 건조 공정을 마무리 짓고, 나이지리아로 출항했다고 31일 밝혔다. FPSO는 부유식 원유생산 저장 및 하역설비다. 이로써 삼성중공업은 지난 4월 세계 최대 부유식 가스처리설비인 '익시스 CPF'를, 6월에는 세계 최대 부유식 LNG생산설비 '프렐류드 FLNG'를 포함, 올해 초대형 해양 프로젝트 3건의 인도를 모두 완료하게 됐다.

삼성중공업은 지난 2013년 ‘에지나 FPSO’를 나이지리아에서 수주했다. 길이 330m, 폭 61m, 높이 34m 크기로 저장용량 230만 배럴에 상부플랜트 중량만 60,000톤에 달한다.

턴키방식으로 수주한 이 프로젝트의 계약 금액은 약 30억 달러. FPSO 사상 최대 수주 금액이다.

 

 

Comments

samsung fire

new energ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