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인프라코어, 美에 건설기계 부품공급센터 오픈

Printer-friendly versionPrinter-friendly versionSend by emailSend by email
Wednesday, November 1st, 2017
as

사진/ 두산인프라코어 제공

두산인프라코어가 미국 플로리다주 마이애미에 건설기계 부품공급센터(Parts Distribution Center, 이하 PDC)를 오픈하고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마이애미 PDC 설립으로 중남미 21개국에 대한 부품 공급 기간을 획기적으로 단축하게 됐다. 정기 주문의 경우 평균 30일에서 14일로, 긴급 주문의 경우 평균 2.7일에서 1.1일로 줄었다. 물류비용 또한 기존보다 34% 이상 감소할 것이라는 회사측의 전망이다.

두산인프라코어는 마이애미 PDC를 통해 부품 수요 증가에 신속히 대응, 최근 건설기계 판매가 회복세를 보이고 있는 중남미 시장에서 서비스 경쟁력을 높일 계획이다. ]올해 상반기 중남미 시장을 포함한 신흥시장 판매량은 전년동기 대비 29% 성장하며 빠른 회복세를 기록하고 있다.

두산인프라코어는 현재 경기도 안산에 메인 부품공급센터를 두고 있으며, 이번에 문을 연 미국 마이애미를 비롯해 중국과 독일, 싱가포르, 두바이 등 전 세계 주요 거점 10곳에 PDC를 운영하고 있다.

두산인프라코어 관계자는 “글로벌 부품공급 네트워크 구축의 일환으로 설립한 마이애미 PDC로 보다 신속하고 효율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게 됐다”며 “기존 PDC들도 운영효율 제고와 공급율 개선을 통해 고객만족도를 지속적으로 높여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Comments

samsung fire

new energ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