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AI인재 육성 본격화

Printer-friendly versionPrinter-friendly versionSend by emailSend by email
Wednesday, November 1st, 2017

SK텔레콤이 AI인재 육성을 위해 AI 연구 커뮤니티를 만든다. SK텔레콤은 국내에서 발표된 AI관련 논문 중 글로벌 수준의 학회에서 채택된 논문을 중심으로 저자가 직접 강의를 하고 토론을 벌이는 첫번째 AI 최신논문 연구회 ‘T-T.O.C’(Tech. Open Connect · 티톡)을 개최했다고 1일 밝혔다.

서울 을지로에 위치한 SK텔레콤 T타워 수펙스홀에서 처음 열린 ‘T-T.O.C’에는 ICML과 같은 세계 최고 AI학회에서 연구논문이 채택된 이기민(KAIST 박사과정)씨와 김주용(서울대 석사과정)씨가 발표자로 참여했다.

SK텔레콤에 따르면, 전세계에서 AI 관련 논문은 하루 평균 150건 이상이 발표되고 있다. 하지만 세계 최고 수준의 인공지능 학회에서 채택되는 논문은 연간 2000여건에 불과하다. 그 중 한국에서 발표되는 논문의 비중은 5% 미만이다.

SK텔레콤은 지난 9월 말 AI 전문가간 개방 및 공유 생태계 조성을 위해 AI심포지움을 시행했었다.

‘T-T.O.C’은 월 1회 정도 AI분야 최신·주요 논문을 엄선해 저자를 모시고, 국내 기업 연구원부터 대학의 학부생까지를 대상으로 최신 AI원천기술의 조기 학습 기회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SK텔레콤 윤현 역량기획실장은 “우리나라의 AI 인재들이 글로벌 컴퍼니에 빼앗기고 있다”며 “T-T.O.C을 통해 최신 AI기술을 파악하고 연구해 새로운 ‘협력모델’을 만들어 나가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Comments

samsung fire

new energ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