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세계적 데님 원단업체와 유럽시장 공략

Printer-friendly versionPrinter-friendly versionSend by emailSend by email
Wednesday, November 15th, 2017
as

사진/ 효성 제공

효성이 세계적인 데님 원단업체인 터키 ‘보사(Bossa)’와 ‘데님 프레미에르 비죵(Denim Première Vision)’에 참가, 유럽 프리미엄 데님시장을 공략한다.

14일부터 이틀간 프랑스 파리에서 진행된 ‘데님 프레미에르 비죵’은 유럽을 비롯한 전 세계인에게 최신 데님 스타일과 우수한 소재를 선보이는 전시회다.

효성은 보사와 함께 자사의 데님용 신축성 섬유인 크레오라 핏 스퀘어(creora® Fit2)를 적용한 ‘X-play 스트레치 콜렉션’을 선보였다.

크레오라 핏 스퀘어를 사용한 데님은 기존의 가로 방향으로만 늘어나던 데님과는 달리 가로와 세로방향 모두 늘어나 착용자의 아름다운 체형을 자연스럽게 돋보이게 하는 동시에 높은 활동성과 편안함을 준다.

보사의 X-play 스트레치 데님은 유럽 최고 섬유연구소인 ‘호엔슈타인’의 3D 바디스캐닝을 통해 무릎이나 엉덩이 주변에 들뜨는 주름없이 완벽한 핏을 제공함을 입증해 관람객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효성 관계자는 “터키는 연간 약 260억 달러 규모(2016년 기준)의 의류를 수출하고 있으며, 이 중 2/3는 EU로 수출하고 있다”며 “이번 보사와의 협업은 유럽 프리미엄 데님 시장 공략의 중요한 출발점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보사는 작년 한 해 약 5300만 달러의 수출을 달성한 터키 최고의 데님 원단업체이다.

한편, 효성은 지난 8일부터 9일까지 방글라데시에서 열린 데님 엑스포(Denim Expo)에 참가했다.

 

Comments

samsung fire

new energy